타운 유익정보

고기류에 체했을 때의 민간요법

sdsaram 0 4286
021127-sub.gif

⑴ 한방치료
대화중음(大和中飮) : 고기를 먹고 체했거나, 기름진 음식을 과식하고 날짜가 오래되어 만성이 되었을 때 이 약을 쓰는데 간부창(肝腑脹)이 겸했을 때는 삼능봉출(三陵蓬朮)을 가해서 쓰도록 한다.


⑵ 민간요법
① 닭고기체
- 지네 한마리, 오동나무 줄기와 꽃에 물을 붓고 미지근한 불에 달여서 먹으면 효과가 있는데 독한 약이니까 양을 많이 먹는 일이 없도록 주의를 해야 한다.
- 유자를 달여서 한 컵씩 하루 두서너 차례 먹는 것도 효과를 볼 수 있다.

② 돼지고기체
- 복숭아씨에 물을 붓고 약간 진하게 달여서 하루 세차례씩 먹으면 차츰 가슴이 시원해지면서 체가 내려간다.
- 생강·소금·새우젓·딸기·배·삼씨감(연시)·해바라기씨를 조금씩 먹어도 가슴속이 시원해진다.
- 산자(밥풀과자(를 먹으면 즉각적인 신통한 효과를 볼 수 있다.

③ 생선체
생강과 소엽의 생즙을 내어 하루 3∼4회 정도 한번에 한 컵씩 먹어도 효과를 볼 수 있다.

④ 쇠고기체
- 능이버섯을 약간 진하게 달여서 식후에 하루 세번씩 복용하면 치료 효과를 볼 수 있다.
- 양파를 썰어서 날로 먹으면 속이 시원해지면서 고기의 체한 것이 내려간다.
- 엿기름 가루를 만들어 소화제와 같이 1회에 한 숟가락씩 하루 세차례 공복에 먹으면 건위 작용과 아울러 치료제로써 효과를 볼 수 있다.
- 까마중이(龍發) 뿌리 38g, 아가유 열매 19g에 물 3홉을 붓고 미지근한 온도의 불로 오래 달여서 하루 두서너 차례만 먹으면 고기체에는 약효를 본다.
- 느타리버섯을 요리해서 먹으면 체했던 고기가 녹아서 체가 내려간다.
- 배를 깎아서 즙을 내어 1회에 한컵 가량 두 번만 먹으면 시원스럽게 체기가 내려간다.
- 살구씨를 달여서 그 물을 두서너 차례 먹어도 효과가 있다.

⑤ 개고기체
- 인진(茵蔯), 치자 각 3g, 대황(大黃) 1g을 1.5홉의 물을 붓고 1홉이 되게 달여서 식후에 하루 3회 2∼3일만 복용하면 효과가 있는 약이다.
- 산자(밥풀과자)를 먹으면 체가 시원스럽게 내려간다.
- 오래된 새우젓 국물을 반홉 가량 2번만 먹으면 체기가 내려간다.
- 살구나 배를 구워서 2∼3개만 먹어도 시원스럽게 내려간다.
- 배 생즙 낸 것을 모밀가루와 섞고 물을 부어서 자주 먹으면 효과가 있다.
- 까마중을 물에 달여서 1회 한 컵 가량 하루 세차례씩 식후에 2∼3일만 복용하면 특효가 있다.
- 살구씨(소량으로)·수수대·구절초(九折草)에 물을 붓고 달여서 하루 세번씩 식후에 복용하면 신효한 효과가 있다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