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 신앙 코너

... 회 개 ...

-ilgrim 0 87

                     


               회     개

    

 

 

                    ​이제는

           돌아가야 하네

           그 날이

           오기 전에




           홀연히

           찾아올

           크고

           두려운 날이...



           이제는

           돌아가야 하네


           못난 고집 떠나

           마음을 찢고

           주님께

           가야하네



           아침 구름같이

           쉬이 사라지는

           이슬같은

           허망했던 욕망떠나

           그의 사랑..아래로..



           시련과

           고통과

           육체의 정욕떠나

           따스한 가슴에

           십자가 품고

           이제는

           돌아가야 하네




            땅이

            진동하며

            하늘이 떨며

            별들이

            빛을 거두기 전에

            그 에게로

            가야만 하네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이제는

                  내가

                  산 것이 아니요


                  오직...오직..


                  그리스도께서

                  사신 것이라"




             이 말씀에

             돌아가야만 하네.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