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 신앙 코너

QT나눔–욥기21:17-34, 주권자 하나님 바라봄(생명의 삶,11월 10일 본문)

비전맨 0 120

QT나눔욥기21:17-34, 주권자 하나님 바라봄(생명의 삶,1110일 본문)
*생삶으로 QT하시는 분은 가족이나 이웃, 구역(목장)과 나누시면 좋습니다.

 

본문

17 악인의 등불이 꺼짐과 재앙이 그들에게 닥침과 하나님이 진노하사 그들을 곤고하게 하심이 몇 번인가 18.그들이 바람 앞에 검불 같이, 폭풍에 날려가는 겨 같이 되었도다 19.하나님은 그의 죄악을 그의 자손들을 위하여 쌓아 두시며 그에게 갚으실 것을 알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20.자기의 멸망을 자기의 눈으로 보게 하며 전능자의 진노를 마시게 할 것이니라 21.그의 달 수가 다하면 자기 집에 대하여 무슨 관계가 있겠느냐 22.그러나 하나님께서는 높은 자들을 심판하시나니 누가 능히 하나님께 지식을 가르치겠느냐 23.어떤 사람은 죽도록 기운이 충실하여 안전하며 평안하고 24.그의 그릇에는 젖이 가득하며 그의 골수는 윤택하고 25.어떤 사람은 마음에 고통을 품고 죽으므로 행복을 맛보지 못하는도다 26.이 둘이 매 한 가지로 흙 속에 눕고 그들 위에 구더기가 덮이는구나 27.내가 너희의 생각을 알고 너희가 나를 해하려는 속셈도 아노라 28.너희의 말이 귀인의 집이 어디 있으며 악인이 살던 장막이 어디 있느냐 하는구나 29.너희가 길 가는 사람들에게 묻지 아니하였느냐 그들의 증거를 알지 못하느냐 30.악인은 재난의 날을 위하여 남겨둔 바 되었고 진노의 날을 향하여 끌려가느니라 31.누가 능히 그의 면전에서 그의 길을 알려 주며 누가 그의 소행을 보응하랴 32.그를 무덤으로 메어 가고 사람이 그 무덤을 지키리라 33.그는 골짜기의 흙덩이를 달게 여기리니 많은 사람들이 그보다 앞서 갔으며 모든 사람이 그의 뒤에 줄지었느니라 34.그런데도 너희는 나를 헛되이 위로하려느냐 너희 대답은 거짓일 뿐이니라

 

말씀 나누기

 

관찰과 묵상 1

악인은 이땅에서 벌을 받아 자멸한다는 소발의 말에 욥은 무엇이라고 대답했나요? (23-26)

: 악인만 죽는 것이 아니라 의인이나 악인 모두 똑같이 죽음을 맞게 된다고 대답했습니다. 이는 악인가 이 땅에서 징벌을 받는다는 인과관계적이고 세속적인 주장을 하는 친구 소발에 대한 답변입니다. 욥은 악인뿐만 아니라 의인도 시련을 겪고 반드시 죽음을 맞이한다고 반박합니다. 우리 구주 예수님도 엄청난 고난을 겪으시고 십자가에서 죽음을 맞이하지 않으셨습니까? 우리의 삶과 고난과 죽음은 모두 주님의 주권적 영역임을 믿고 살아야 합니다.

 

적용과 나눔1

1) 악인이 번영하는 것을 보면, 어떤 생각이 드나요? 2) 악인의 형통함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어떻게 이해해야 할지 나누어 보세요. 

: 1) 의인만 번영하는 것이 아니라, 악인도 번영하고 있습니다. 하박국 선지자는 불의한 나라 바벨론이 더 번성하는 모습을 보며, 하나님께 불평했습니다. 왜 불의한 저들을 통해 하나님의 백성인 유다 나라를 멸하게 하십니까? 오늘도 악인의 번영을 쉽게 봅니다. 그러나 우리는 그들의 번성을 보면서 실망하거나 불평하거나 시기하고 분노하고 싶은 생각이 들 수 있습니다. 2) 하지만, 악인의 형통함을 보면서 불평, 원망, 시기, 분노만 하고 있으면 안 됩니다. 악인으로 인해 십자가에서 고통과 죽음을 당하신 예수 그리스도를 생각하면서 바라보며 위로받아야 할 것입니다. 37편을 참고하세요.

 

관찰과 묵상 2

위로받는 사람의 입장에서 욥은 세 친구의 위로를 어떻게 생각했나요? (34)

: 욥은 친구들의 위로가 헛된 것이라고 말하며, 그들이 한 모든 말이 거짓말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왜냐하면 그들이 위로하고자 했던 모든 말은 욥에게 전혀 위로가 되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환난이 욥의 죄 때문이라고 정죄하고 비난함으로써 상처를 더하고, 더 고통스럽게 하는 말이었습니다. 우리도 배우자나 자녀 또는 부모나 친구의 위로의 말이 우리를 더 힘들고 마음 아프게 할 때도 있습니다. 그럴 때일수록 오직 예수님과 하나님을 의지하여 위로를 경험하도록 해야 할 것입니다.

 

적용과 나눔2

1) 누군가 나를 위로하려고 한 말이지만 그 말이 상처가 된 적이 있나요? 2) 내가 위로라는 명목으로 상대방을 정죄한 적은 없나요?

: 1) 위로와 격려의 말이 상대방의 상황과 사실을 이해하지 못한 채 형식적으로 건넬 때, 위로가 아니라 오히려 큰 상처를 줄 수 있습니다. 차량 접촉 사고가 났을 때 친구가 위로해 준다면서 어떻게 사고가 났는지, 왜 주의하지 않았느냐고 말할 때 상처가 되었습니다. 2) 건강이 좋지 않아 힘들어하는 가족에게 음식과 체중 조절을 왜 잘 안했냐며 정죄한 적이 있습니다. 잘못했기에 사과를 했습니다. 가족의 사별, 본인이나 가족의 불행, 아픔과 고난과 고독 등 힘든 일을 만났을 때, 어슬프게 위로의 말을 하는 것보다 예수님의 사랑의 마음을 가지고 상황을 들어주고 수용해주도록 해야 하겠습니다. 예수님이 십자가에서 피 흘려 돌아가시면서 우리를 붙잡으시고 위로하시는 예수님의 사랑으로 위로하기를 힘써야 하겠습니다. 아울러 예수님이 피묻은 손으로 어루만져 주시고 치유해 주시길 기도하며, 성령님이 회복시켜 주시길 소원하면서 따뜻한 마음으로 애정과 관심과 경청과 격려를 해주면 되겠습니다.

 

기도 제목

1) 예수님의 치유와 회복, 성령님의 따뜻한 만짐이 있길 기도합니다.

2) 위로의 하나님을 주목함으로 충만한 위로를 경험하며 살아가게 하소서. 아멘.

 

KPCA(해외한인장로회) 출라비스타장로교회

                                             담임목사 심 규섭 


1227 EASTLAKE PKWY. CV, CA 91915. 

 (EASTLAKE HIGH SCHOOL 건너편)

TEL) 626) 264-2011, 12 . HOMEPAGE: WWW.CHULAVISTAKPC.NET

E mail : ksshim3927@yahoo.com

 

 주일예배오전 11:45(교회) *요한계시록 강해설교 중입니다.

 목요일예배/ 오후 7:30(온라인) *창세기 강해

 새벽기도회/ 오전 5:30 (화-금) *7시까지 기도 가능(욥기 강해) 

 QT 나눔방/ 목요일 오후 6:30(온라인) * 욥기 

 토요일 성경연구(격주)/ 오전 10:30-12:00<교회여, 주의 재림을 준비하라, 계시록>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