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 신앙 코너

QT나눔–욥기7:11-21, 사람을 감찰하시는 하나님(생명의 삶,10월14일 본문)

비전맨 0 93

QT나눔욥기7:11-21, 사람을 감찰하시는 하나님(생명의 삶,1014일 본문)

 

*생삶으로 QT하시는 분은 가족이나 이웃, 구역(목장)과 나누시면 좋습니다.


본문

11.그런즉 내가 내 입을 금하지 아니하고 내 영혼의 아픔 때문에 말하며 내 마음의 괴로움 때문에 불평하리이다 12.내가 바다니이까 바다 괴물이니이까 주께서 어찌하여 나를 지키시나이까 13.혹시 내가 말하기를 내 잠자리가 나를 위로하고 내 침상이 내 수심을 풀리라 할 때에 14.주께서 꿈으로 나를 놀라게 하시고 환상으로 나를 두렵게 하시나이다 15.이러므로 내 마음이 뼈를 깎는 고통을 겪느니 차라리 숨이 막히는 것과 죽는 것을 택하리이다 16.내가 생명을 싫어하고 영원히 살기를 원하지 아니하오니 나를 놓으소서 내 날은 헛 것이니이다 17.사람이 무엇이기에 주께서 그를 크게 만드사 그에게 마음을 두시고 18.아침마다 권징하시며 순간마다 단련하시나이까 19.주께서 내게서 눈을 돌이키지 아니하시며 내가 침을 삼킬 동안도 나를 놓지 아니하시기를 어느 때까지 하시리이까 20.사람을 감찰하시는 이여 내가 범죄하였던들 주께 무슨 해가 되오리이까 어찌하여 나를 당신의 과녁으로 삼으셔서 내게 무거운 짐이 되게 하셨나이까 21.주께서 어찌하여 내 허물을 사하여 주지 아니하시며 내 죄악을 제거하여 버리지 아니하시나이까 내가 이제 흙에 누우리니 주께서 나를 애써 찾으실지라도 내가 남아 있지 아니하리이다

 

말씀 나누기

 

관찰과 묵상 1 : 욥은 자신이 당한 극심한 고난 가운데서 하나님 앞에 어떤 고백을 했나요? (15)

: 욥은 마음이 뼈를 깎는 고통을 겪는 것보다 차라리 숨이 막히는 것과 죽는 것을 택하겠다고 고백했습니다. 그는 육체적 고통이 너무 심해 잠조차 잘 수 없었습니다(14). 그래서 더 살고 싶지 않다고 토로합니다(15). 우리는 극심한 상황에 이르면 죽고 싶어하는 연약한 존재입니다. 하지만 욥처럼 이런 위기 중에도 생명을 주신 하나님 앞에 나와야 고난을 이길 수 있습니다.

 

적용과 나눔1 : 삶에서 경험한 극심한 고난을 돌아보며, 당시에 나는 어떤 고백을 했는지 나누어 보세요.

: 욥은 극심한 고난 속에서 마음의 고통을 불평합니다(11). 나아가 생명을 포기하고 싶다고 말합니다. 우리도 인생에 그런 고통의 순간이 있을 것입니다. 얼마나 고통스러웠습니까? 하지만 우리 인생이 연약하고 유한한 존재임을 인정하고 우리 인생의 주인이신 절대자 하나님 앞으로 나와야 합니다. 그리고 갈 2:20 말씀처럼 나를 죽이고 예수 그리스도가 주인이 되는 인생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관찰과 묵상 2 : 1) 욥은 극심한 고통 속에서 하나님을 뭐라고 부르며 그분께 호소했나요? 2) 그 호칭에는 어떤 의미가 담겨 있을까요? (20)

: 1) 욥은 하나님을 사람을 감찰하시는 분이라고 부르며 호소했습니다. 이는 백성을 보호하시고 지키시는 하나님을 의미합니다(32:10 참조). 2) 그러나 욥은 이를 부정적인 의미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 호칭에는 자신을 끊임없이 감독하시고 감시하시는 분이란 의미가 담겨 있습니다. 하지만 욥의 이 항변 속에는 절망 중에 자포자기한 자신을 감찰하셔서 속히 구원을 베풀어주시기를 간구하는 의미로 이해해야 합니다.

  

적용과 나눔2 : 극심한 고난이 찾아올 때 그 원인이 내 죄와 상관없는 것이라면 어떤 태도를 취해야 할까요?

: 내 죄와 상관없는 극심한 고난을 만난 성도는 절망하고 포기하고 싶을 것입니다. 하나님께 원망하고 불평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고난을 주신 이유는 우리의 믿음을 연단하고 시험하셔서(test) 순금이 되도록 하시고자 하는 선한 뜻과 목적이 있습니다. 이를 발견하기 위해 참된 예배와 간절한 기도의 자리로 더 나아가면, 눈으로 하나님을 보는 은혜를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기도 제목

1) 어떠한 고난이 와도 생명의 하나님을 선포하는 주님의 자녀가 되게 하소서.

2) 우리의 모든 일상을 감찰하시는 하나님을 찬양하며 감사드리게 하소서. 아멘.

 

KPCA(해외한인장로회) 출라비스타한인장로교회

                                                           담임목사 심 규섭 


1227 EASTLAKE PKWY. CV, CA 91915. 

 (EASTLAKE HIGH SCHOOL 건너편)

TEL) 626) 264-2011, 12 . HOMEPAGE: WWW.CHULAVISTAKPC.NET

E mail : ksshim3927@yahoo.com

 

 주일예배/ 오전 11:45(교회 본당) *요한계시록 강해설교 시작합니다.

 목요일예배/ 오후 7:30(온라인)

 새벽기도회/ 오전 5:30 (화-금, 본당) *7시까지 기도하실 수 있습니다. 

 QT 나눔방/ 목요일 오후 6:30(온라인)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