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이병관 부사장 조지 워싱턴대 공대 명예이 전당에 이름 올라

sdsaram 0 6608

LG전자 샌디에이고법인의 이병관 부사장이 조지워싱턴대 SEAS(School of Engeering and Applied Science)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달 30일 열린 이 대학 명예의 전당 수여식에서 이 부사장은 본인의 박사학위 논문 지도교수인 레이몬드 픽홀츠 명예교수 외 6명과 공동으로 영예를 안았다.

이 부사장은 수락연설을 통해 “가족과 지도교수를 포함 많은 일들을 이룰 수 있는 여건과 도전을 심어 준 LG전자 모두에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연 대 전자공학 학사와 미시간대 석사를 거쳐 조지워싱턴대에서 통신이론과 우주공학으로 박사학위를 취득한 이부사장은 2000년 LG전자에 합류해 MC사업부 북미 연구소에서 부사장을 역임해 오며 기술적인 측면에서 한국 R&D와 북미 사업자간 교두보 역할을 해오고 있다.
이부사장은 이같은 경영능력 외에도 미국특허 8개, 국제특허 5개를 보유하고 있으며 학계가 선정한 ‘최고의 논문’을 포함 최근 10년동안 50편이상의 기술관련 논문을 발표하는 등 탁월한 연구능력으로 업계를 이끌고 있다.

조지워싱턴대 SEAS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린 LG전자 이병관 부사장이 데이비드 돌링 SEAS 학장으로 부터 패를 받고 있다.조지워싱턴대 SEAS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린 LG전자 이병관 부사장이 데이비드 돌링 SEAS 학장으로 부터 패를 받고 있다.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