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게시판

아래글 [ Hmart 발보아에서 겪은 일 ] 요약본

sandimomgogo 7 1253

친구가,,, 아래 원글이 너무 길다고 아하하;;;;  그 날을 회상하니, 너무 열받아서요.... 아하하;;;;;;

요약본 다시 올립니다. 

이 글은, 가격의 오류에 대해 논하고자 하는 것이 아닙니다. 물론 잘못되었지만, 수백개 상품을 관리하실텐데, 사람이 하는 일이 실수가 있을 수 있지요.

고객센터의 고객 응대에 대한 이야기임을 밝힙니다.

-------------------------

지난 일요일에 H mart 발보아점에서 장을 봤습니다. 

 

l  피망 노란색주황색 빨간색 2.49 동일한 가격을 보고 3종류다 골고루 구입

l  계산대에서 계산시에 노란색 3.99 빨간색 3.99 찍힘

 칼라의 피망 가격이  같던데  다르게 찍히냐 물어보니딱잘라서 자기는 모른다….빨리 계산하고 가라.

계산  카트를 끌고 고객센터로 이동.

고객센터 직원(여성, 50 한국인) 영수증이 맞게 계산 되었다고원래 피망이 색깔별로 가격이 다르다고 합니다.

제가 확인하고 샀다고  번을 이야기해도 믿으며 주황색은 2.49 맞는데 노란색과 빨간색은 3.99 랍니다.

계속 가격이 다른 것이 맞고계산대에서 맞게 계산한 것이라고…  말은 아예 듣지를 않으니 답답해서

제가 카트와 물건을 여기에 놓고 매장안으로 들어가서 확인하러 다녀오겠다 하니 그러랍니다

소비자가 확인해야죠.  Hmart   한인고객이 약자였으니까요.

매장안으로 뛰어들어가보니 역시 제가  것이 맞았어요모두 2.49  크게 붙여있어요

사진을 찍었고고객센터로 돌아와 사진을 보여줬습니다.

사진을 쓰윽 보더니, 아무 설명도 없고 미안하다도 없고, 그럼 바로 정정해줘야 하는 것이 맞는데도 불구하고,

아무  없이 본인 핸드폰을 들고  찾는지전화를 하려는지?

아무말없이 저를  그냥 세워두고 핸드폰을 들고  합니다. ( …저 바쁘다고요… 여기서 버린 시간이 이미…. )

그러다 안경쓰신 남자분이 오시니상황을 설명합니다남자분이. 2.49가 맞답니다. 세 칼라가 모두 가격이 같답니다.

 

저는 그냥 세워두고 자기들끼리 어쩌고 저쩌고 하더니남자분은 자리를 떠나시고이 여직원첫마디가저보고 이쪽으로 오세요” 

영수증 수정을 하기위한 POS로 오랍니다역시 어떤 사과의 멘트도 없습니다.

 

(… 내가 이런 상태로 이 피망을 사가서 기분좋게 요리를 하고맛있게 먹을수 있을까…)

그냥 피망을 다 취소해달라고 했습니다.

"네?" 눈을 똥그랗게 뜨고는 기가막히다는 표정으로 취소를 안하고 서있어요. 

어차피 가격 정정때문에 취소하고 새로 결제하실텐데 그냥 취소하고 피망은 안가져가겠다고 했습니다.

영수증을 들고만 있고 POS 작업을 안해요... 그냥 취소하는데 어렵냐, 몇 번을 설명했더니 한참만에 아무말도 없이 억지로 취소작업을 시작하더라고요.

 

제가 미국 십년 살면서 이런 경우(마트의 계산착오)를 얼마나 많이 겪었는지요아마 다들 공감하실거에요.

근데 항상 웃으며 헤어졌고 다들 잘 정정해주셨고사과하시고 저도 기분좋게 가격 맞추고돌아왔어요.

오늘은 도저히 이해가 안되더라고요.

 

그 직원에게 아니제가 뭐 잘못했어요? “  물었습니다.

(이상한 사람 쳐다보는 눈빛으로 눈만 뜨고 기가막히듯이 저를 쳐다만 봅니다)

“ 아니 가격 다르다는데 제 말을 안믿고제가 매장가서 사진을 직접 찍어와서 보여주고야 가격을 바꿔주면서 고객한테 어떻게 사과 한마디 없으세요

(기가막힌듯이, 사과를 받아야겠냐는 눈빛을 쏩니다계속 이상한 사람 쳐다보는 눈빛으로 기가 막히다는 표정으로 저를 눈만 똥그랗게 뜨고 쳐다보길래) 

“ 기가막히신 표정을 왜 지으세요지금 이 상황이 누가 기가막힌게 맞아요? “

그제서야 첫 마디진짜 첫 마디 합니다.

 

아니 제가 뭐라고 했어요저 아무 말도 안했어요 

 

…………..  아무 말도 안했대.

맞아요그건 맞아요.

진짜 아.무. 말.도. 안했어요.

-       손님말이 맞았다저희가 가격 변경된 것을 수정을 안해놨다 실수가 있었다뭐 미안하다까지는 그래요. ( 당연히 사과도 하는 것이 맞지만그건 아니더라도 , 위 중 하나라도 설명은 했어야하지 않을까요?

-       진짜 아...하지 않은 건 맞아요. 

제가 이래서 Hmart오면 영수증 확인 꼭하거든요너무 틀린 것이 많아서요. (이름표가 없길래혹시 성함이 어떻게 되세요?”

 갑자기 제게 거칠게 항의합니다 

“ 아니 제가 뭘 잘못했다고 그러세요저는 아무말도 하지 않았어요

 

자기는 잘못한 것이 없으니, 아까 그 남자분이 매니져다. 그 사람한테 이야기하고 자기 이름도 그 사람에게 물어봐라. 합니다.

차에 구입한 물건들 싣고 매장에 가서 그 남자분을 찾는데 안보이시더라고요. 일단 시간도 많이 버렸고 해서 집에 오는 길에 마트에 전화를 하니,,,, 

자기네 마트에는 남자 매니져가 없대요. 이름도 모르면서 매니져를 찾으면 어떻게 하냐고 하네요. 

그러면서 조금 전 근무한 여자직원이 매니져래요. 그럼 [자기는 아무 잘못 없다던] 그 직원이 매니져인건가요? 지금 안경쓴 남자분 점심식사가서(그때시각이 5시…) 전화 못받는다고, 매니져는 없다고. 다른 날 다시 전화하래요. 

 

-       매장에서 일어난 실수나 오류는 어느 누구의 잘못이라고 고객이 알수는 없지요. 고객센터에서 그 사과를 대신하는 것이 맞다고 봅니다. 자기는 잘못한 것이 없다고 우기는 것은 잘못된 직원의 자세같아요. 

-       저는 굳이 사과를 받겠다가 아니였어요. 적어도 고객과는 어떤 커뮤니케이션이 있어야죠. 왜 이런 상황이 있었는지, 어쩌다 보니 POS 금액과 게시된 금액이 차이가 있었을 수 있죠. 이렇고 저렇고 서로 대화가 있었어야죠. 

-       더구나… (적어도 과거 미라메서Hmart나 시온에서는 직원이 뛰어가서 가격을 확인하고 오시던데…) 제가 가서 사진을 찍어와서 확인시켰을때는 뭐라도 이야기를 해야죠… 

다들…. 한인마트에서는 가격 확인, 영수증 확인. 꼭꼭꼭 아무리 바쁘셔도 꼭 하세요!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7 Comments
cherrysweet 04.30  
정말 화날만 하네요 시간은 시간대로 낭비, 감정 소모...
저도 미국에서 오래 살면서 저런경험이 다수 있었는데 보통 사과하고 빠른 신속처리해주려고 노력하죠..
저마트의 직원분은 대처방법이 참 잘못되었다고 생각하네요 서비스업종인데.. 저러면 당분간은 다시 그마트 가고싶지 않아지죠..
보통 노란 피망이 다른색에 비해서 비싼건 맞긴한데, 그냥 확인도 안하고 자기 생각대로 대처하고 잘못됬다고 봅니다. 진열된 곳에 그렇게 가격이 적혀있었으면 보통 직원이 뛰어가서 가격을 확인해보고 돌아와서 알려줘요 미국마트에서는.. 그냥 그러려니 하고 참고 넘어가야져 화가나도 다른 방법은 없더라고요...힘내세요!
Easpo 04.30  
계산대에서 가격이 틀리게 적용되면  캐셔가 가서 확인하던가 다른사람을 보내야지 빨리 계산하고 가라니....
캐셔가 1차 잘못이고 고객센터 직원은 다른일 알아봐야될듯.
Sddddd 04.30  
저도 과거에 h mart와 문제가 한번 잇엇는데요 h mart음식을 먹고 크게문제가 생겨서 병원을다녀왓는데 해결후 마트로 찾아갓는데 그냥 어떻게 하란말만하고 절대로 미안하단소리는 안하더라구요. 무슨 돈뜯어먹으려고 억지로 그러는 사람취급에 서로들 떠넘기고. 전체적으로 문제해결방식이 정말 별로엿습니다. 그때 참 어이없엇지만 뭐 어디말하기도 그렇고해서 그냥넘어갓는데 여전한가보네요.
Ttitti 04.30  
H mart Yelp 나 이런데서 영어로 컴플레인 하세요.
그 매장하고 커스터머 서비스 직원 이름도 쓰시고요.
거기는 그래도 변화되지 않겠지만요. 그래도 여기보다 그런데 적으시면 최소한 본사에서 해당 매장에 통보가 가고 매니저든 매니저 바로 밑에 있는 사람이든 알게 됩니다.
아주 강력하게 항의 컴플레인하세요
한국어로 쓰면 별 신경 안 씁니다.
웃기죠? 여기 사는 한인들만 호구네요.
쇼타 05.01  
미라메사 hmart도 이에  지지않음. 직원뽑는 기준이 있는듯.
saras 05.13  
맞아요. 거긴 마트서 일하는게 무슨 벼슬이라도 돼는지ㅠㅠ 특히 미라메사 커스터머 문제 많아요. 불친절하기가 하늘을 찌른다고 지인들의 원성이 자자해요. 한국마트는 당연히 한국사람들 오는줄 알고 장사를 그따위로 하는지...겨우 마트서 일하는주제에..
saras 05.13  
눈하나 깜짝안할걸요? 같은 한국사람들이.만만한지를 아는거죠. 손님들 상대로 갑질이라..인성이 글러먹었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