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게시판

(뉴스) '샌디에고 한인회관으로 투표하러 오세요' - 제22대 재외국민 투표 미전역 27일부터 전격 실시

SD라코 0 321

제22대 국회의원선거 재외투표가 미전역에서 27일 수요일 전격적으로 시작됐습니다.
미주 전역에 거주하는 재외 선거 한인 유권자들은 첫날인 27일 수요일 미국 주요 지역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귀중한 한 표를 행사했습니다.

미국 지역 재외국민 투표는 주미 대사관이 있는 수도 워싱턴DC를 비롯해 샌디에고, 뉴욕, 로스앤젤레스(LA), 보스턴,
샌프란시스코, 시애틀, 시카고, 애틀랜타 등지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오는 4월 1일까지 진행되며 샌디에고등 일부 지역
투표소는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사흘간 운영됩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번 총선 투표에 등록한 미국 현지 영주권자와 일시 체류자 등 재외선거 유권자는 모두
3만3천615명으로 지난 21대 총선 당시 등록 유권자(4만562명)와 비교하면 17% 가량 감소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샌디에고는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샌디에고 한인회관(성모병원 건물 2층 - 7825 Engineer Rd. San Diego, 92111)
오전8시부터 오후5시까지

한인들이 밀집한 미 서부 주LA총영사관 투표소에서는 이날 오전 8시 투표소가 열리기 전부터 10여 명의 한인들이 투표를
위해 먼저 줄을 서고 있었으며 이어 오전 내내 투표를 위해 유권자들의 발길이 이어졌습니다.

LA총영사관 관할 지역에는 모두 4곳에 투표소가 설치되었는데 총영사관에 마련된 재외 투표소는 이날부터 6일 동안
문을 열고 캘리포니아주 오렌지카운티와 샌디에이고카운티, 애리조나주 마리코파카운티의 투표소는 29일부터 사흘간 운영
됩니다.

샌디에이고에 사는 한 50대 유권자는 가까운 투표소가 열리는 시기에 다른 일정으로 투표하기 어려운 탓에 이날 2시간 넘게
차를 몰고 와 LA총영사관 투표소에서 한 표를 행사하기도 했습니다.

주샌프란시스코총영사관 관할 지역인 북부 캘리포니아주와 와이오밍주, 콜로라도주, 유타주 등에는 모두 4곳에 투표소가
설치됐으며. 총영사관 내 투표소는 내달 1일까지 6일간, 실리콘밸리가 있는 새너제이와 새크라멘토, 콜로라도 투표소는 29일부터
사흘간 운영됩니다.

사전에 유권자 등록을 한 재외국민은 한국 주민등록증, 여권 등 신분증과 영주권 카드 원본을 포함한 국적 확인 서류를 지참해
투표소를 방문하면 한 표 행사를 할 수 있습니다. 

 

0cfbab4b90f94adc958114a3c240845a_1711674844_4527.png
www.sdradiokorea.com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