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사방' 운영자 신상 공개...25세 조주빈

ㄴㄹ사랑 0 367

미성년자 성 착취 영상을 불법으로 제작해 유포한 혐의를 받는 이른바 ‘박사방’ 사건의 피의자 신원이 공개됐다.

SBS는 23일 ‘박사방’ 사건의 피의자는 25세 남성 조주빈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피의자 조주빈은 인천시 소재 모 전문대학에서 정보통신을 전공했고, 학교 신문사 편집국장으로도 활동했다. 학교에서는 성적도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지만, 교우관계가 원만하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조주빈은 대학을 졸업한 2018년부터 사기 등 범죄 행각을 시작했다. 지난해 9월부터는 텔레그램에서 비밀방, 일명 ‘박사방’을 운영했다. 

경찰은 조 씨를 구속한 뒤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성 착취 영상물을 보기 위해 박사방에 참여한 이용자 신상을 파악하는 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