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지니스 코너

WORBAR - 마라샹궈

SAYTEL 0 228 0 0


WORBAR - 마라샹궈        

 요약  얼얼한 매운맛이 특징인 중국의 볶음요리. 각종 고기와 해산물, 채소 등 원하는 재료를 넣어 매운 소스에 볶아 만든다.

 

 

얼얼한 매운맛의 사천식 볶음요리

중국 쓰촨(사천) 지역의 음식이다. 매운맛이 나는 마라 소스에 각종 고기와 채소, 해산물, 햄, 어묵 등 원하는 재료를 자유롭게 넣어 기름에 볶아 만든다. 중독성 있는 매운맛과 취향에 따라 다양한 재료를 넣어 먹을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매콤하고 짭짤한 맛 덕분에 밥이나 맥주와 잘 어울린다. 대중적으로 인기 있는 음식으로 중국 전역에서 판매한다.

마라 소스는 ‘맵고 얼얼한’ 중국 양념이다. 마라(麻辣)는 ‘저리다, 마비되다’라는 뜻의 마(麻)와 매울 랄(辣)의 합성어다. 쓰촨 음식의 매운맛을 상징하는 표현으로 쓰인다. 청양고추 등을 사용하는 한국의 매운 양념과 달리, 팔각이나 산초 등의 향신료를 통해 입안이 저릿한 느낌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마라샹궈는 한국식으로 읽으면 마랄향과(麻辣香锅)라 한다. 마랄(麻辣)한 맛이 나는 냄비(锅, 솥) 음식이란 뜻이다.

마라샹궈

ⓒ 我乃野云鹤/wikipedia | CC BY-SA 4.0

특징

얼얼한 매운맛의 사천식 볶음요리

중국 쓰촨(사천) 지역의 음식이다. 매운맛이 나는 마라 소스에 각종 고기와 채소, 해산물, 햄, 어묵 등 원하는 재료를 자유롭게 넣어 기름에 볶아 만든다. 중독성 있는 매운맛과 취향에 따라 다양한 재료를 넣어 먹을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매콤하고 짭짤한 맛 덕분에 밥이나 맥주와 잘 어울린다. 대중적으로 인기 있는 음식으로 중국 전역에서 판매한다.

마라 소스는 ‘맵고 얼얼한’ 중국 양념이다. 마라(麻辣)는 ‘저리다, 마비되다’라는 뜻의 마(麻)와 매울 랄(辣)의 합성어다. 쓰촨 음식의 매운맛을 상징하는 표현으로 쓰인다. 청양고추 등을 사용하는 한국의 매운 양념과 달리, 팔각이나 산초 등의 향신료를 통해 입안이 저릿한 느낌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마라샹궈는 한국식으로 읽으면 마랄향과(麻辣香锅)라 한다. 마랄(麻辣)한 맛이 나는 냄비(锅, 솥) 음식이란 뜻이다.

마라샹궈

ⓒ 我乃野云鹤/wikipedia | CC BY-SA 4.0

특징

쓰촨 요리답게 맵고 자극적이다. 얼얼한 매운맛과 짠맛의 조화가 중독성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취향에 따라 다양한 재료를 넣으면 여러 식감을 즐길 수 있다. 매콤하고 짭짤해 밥과 함께 먹거나 맥주를 곁들이는 경우가 많다. 시판되는 마라샹궈 소스를 사용하면 집에서도 쉽게 요리할 수 있다.

재료

훠궈마라탕과 마찬가지로 다양한 재료를 넣어 먹을 수 있다. 기본적으로 볶아서 먹을 수 있는 재료라면 뭐든지 가능하다. 만들 때는 팬에 기름을 두르고 잘 안익는 재료부터 넣고 소스와 함께 볶으면 된다. 주로 사용하는 재료는 다음과 같다.

마라 소스

시중에 판매하는 마라샹궈 소스를 사용하면 쉽게 요리할 수 있다. 향이 강하므로 취향에 따라 소스의 양을 조절하는 것이 좋다. 소스를 직접 만들 때는 대파, 생각, 마늘, 건고추, 고춧가루, 두반장, 간장, 소금 등을 사용한다. 향신료는 산초(화자오, 마자오), 계피(시나몬), 월계수잎, 팔각(팔각회향), 회향(페널), 정향, 카더몬(소두구), 육두구, 커민 등이 쓰인다. 특유의 독특한 매운맛을 내려면 화자오, 팔각, 회향, 계피 등은 넣어주는 것이 좋다. 최소한으로 만들 때는 건고추와 산초(화자오)만을 사용하기도 한다.

마라샹궈

ⓒ cegoh/Pixabay | Public Domain

준비한 향신료는 뜨거운 물에 5분 정도 불려놓는다. 둥근 팬에 식용유를 넉넉하게 두른 뒤, 대파와 건고추, 향신료를 약불에 볶는다. 기름을 내고 나면 거른 뒤 두반장을 넣어 다시 볶는다. 만들어진 소스는 3일 정도 숙성시키면 더 좋다. 간단하게 먹을 때는 기름을 두른 팬에 고추와 산초를 넣고 1~2분 정도 볶는 방식으로도 만들 수 있다. 색이 변하려고 하면 불을 끄고 그릇에 담아 식힌다. 재료를 볶을 때는 기름만 사용하거나 적당량을 빻아 넣는다. 산초가 많으면 특유의 얼얼한 맛이 강해진다.

채소와 버섯

브로콜리, 콜리플라워, 미나리, 시금치, 청경채, 고수, 마늘종, 죽순, 셀러리, 배추, 양파, 파, 양배추, 상추, 양파, 감자, 고구마, 호박, 콩나물, 숙주나물, 팽이버섯, 새송이버섯, 표고버섯, 목이버섯 등이 있다. 향과 맛이 강한 소스를 사용하므로 고수나 미나리 등 향이 강한 채소를 사용하면 풍미가 올라간다. 다양한 재료를 넣을 수 있는 만큼, 식감이 다른 재료를 섞으면 씹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육류와 해산물

돼지고기, 소고기, 양고기, 닭고기 등을 골라 넣는다. 고기 부위는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소의 양이나 천엽, 돼지 연골 등의 부속물을 넣기도 한다. 해산물은 오징어와 새우, 게 등을 넣어 먹는 경우가 많다. 채소와 마찬가지로 다양한 식감의 재료를 섞는 편이 좋다.

기타

두부와 햄, 소시지, 포두부(건두부), 푸주, 만두, 당면, 어묵(피시볼) 등이 주로 쓰인다. 포두부는 두부피를 얇게 잘라 말린 건두부(干豆腐)다. 푸주(腐竹)도 건두부의 하나로 포두부보다 두껍다. 요리할 때는 미리 찬물에 1~2시간 정도 불려둔다. 납작당면이나 당면을 넣을 때도 따뜻한 물에 불린 뒤 사용한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으로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출처

다음백과
다음백과 | cp명Daum

재료

훠궈마라탕과 마찬가지로 다양한 재료를 넣어 먹을 수 있다. 기본적으로 볶아서 먹을 수 있는 재료라면 뭐든지 가능하다. 만들 때는 팬에 기름을 두르고 잘 안익는 재료부터 넣고 소스와 함께 볶으면 된다. 주로 사용하는 재료는 다음과 같다.

마라 소스

시중에 판매하는 마라샹궈 소스를 사용하면 쉽게 요리할 수 있다. 향이 강하므로 취향에 따라 소스의 양을 조절하는 것이 좋다. 소스를 직접 만들 때는 대파, 생각, 마늘, 건고추, 고춧가루, 두반장, 간장, 소금 등을 사용한다. 향신료는 산초(화자오, 마자오), 계피(시나몬), 월계수잎, 팔각(팔각회향), 회향(페널), 정향, 카더몬(소두구), 육두구, 커민 등이 쓰인다. 특유의 독특한 매운맛을 내려면 화자오, 팔각, 회향, 계피 등은 넣어주는 것이 좋다. 최소한으로 만들 때는 건고추와 산초(화자오)만을 사용하기도 한다.

마라샹궈

ⓒ cegoh/Pixabay | Public Domain

준비한 향신료는 뜨거운 물에 5분 정도 불려놓는다. 둥근 팬에 식용유를 넉넉하게 두른 뒤, 대파와 건고추, 향신료를 약불에 볶는다. 기름을 내고 나면 거른 뒤 두반장을 넣어 다시 볶는다. 만들어진 소스는 3일 정도 숙성시키면 더 좋다. 간단하게 먹을 때는 기름을 두른 팬에 고추와 산초를 넣고 1~2분 정도 볶는 방식으로도 만들 수 있다. 색이 변하려고 하면 불을 끄고 그릇에 담아 식힌다. 재료를 볶을 때는 기름만 사용하거나 적당량을 빻아 넣는다. 산초가 많으면 특유의 얼얼한 맛이 강해진다.

채소와 버섯

브로콜리, 콜리플라워, 미나리, 시금치, 청경채, 고수, 마늘종, 죽순, 셀러리, 배추, 양파, 파, 양배추, 상추, 양파, 감자, 고구마, 호박, 콩나물, 숙주나물, 팽이버섯, 새송이버섯, 표고버섯, 목이버섯 등이 있다. 향과 맛이 강한 소스를 사용하므로 고수나 미나리 등 향이 강한 채소를 사용하면 풍미가 올라간다. 다양한 재료를 넣을 수 있는 만큼, 식감이 다른 재료를 섞으면 씹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육류와 해산물

돼지고기, 소고기, 양고기, 닭고기 등을 골라 넣는다. 고기 부위는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소의 양이나 천엽, 돼지 연골 등의 부속물을 넣기도 한다. 해산물은 오징어와 새우, 게 등을 넣어 먹는 경우가 많다. 채소와 마찬가지로 다양한 식감의 재료를 섞는 편이 좋다.

기타

두부와 햄, 소시지, 포두부(건두부), 푸주, 만두, 당면, 어묵(피시볼) 등이 주로 쓰인다. 포두부는 두부피를 얇게 잘라 말린 건두부(干豆腐)다. 푸주(腐竹)도 건두부의 하나로 포두부보다 두껍다. 요리할 때는 미리 찬물에 1~2시간 정도 불려둔다. 납작당면이나 당면을 넣을 때도 따뜻한 물에 불린 뒤 사용한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으로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출처

다음백과
다음백과 | cp명Daum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