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샌디에고 에스디사람

비지니스 코너

무료로 전기세를 절반까지도 낮출 수 있는 방법

truesaving 0 423 0 0

이젠 전기회사에 누진세와 50%가 넘는 딜리버리 Fee 지불 할 필요 없습니다!

https://www.facebook.com/truebillsaving

 

다음의 글이나 관련 내용을 집이나 직장에서 간단히 소개함으로써 많은 사람들에게 큰 도움을 드리면서 무한한 수익을 창출 할 수 있는 리펄럴 프로그램 관심있으시면 문의 주세요) 

올해는 정말 찌는 더위에 다들 고생하셨죠? 
많은 분들이 에어콘도 왠만큼 켜서는 소용이 없다고 하시더 군요... 
가장 큰 문제는 이 더위를 돌파하고 싶어도 전기세가 너무 비싸서.. 

전기세를 절반만 절약할 수 있다면 가능한 일 Top 5 

1. 10년 이상 모으면 자녀 대학교 학비 마련 가능 
2. 5년 이상 모으면 Dream Car를 구매 가능 
3. 3년 이상 모으면 최고의 해외 여행 가능 
4. 1년만 절약해도 고국 왕복 티켓 가능 
5. 한달이면 최소한 휴대폰 비 해결 

전기세빌을 자세히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두가지 꼭 기억하셔야 할 사실이 있습니다. 

1. 코스코 같은 유통 시스템과는 달리 더 많이 사용하면 누진세 라는 벌금이 붙습니다. 
(결국 전기를 많이 쓰는 더운 여름에는 일주일만 넘으면 벌금을 함께 지불하게 되죠) 

2. 전기를 대부분 타주에서 가져오기 때문에 실제로 엄청난 딜리버리 차지가 포함 됩니다. 
(잘 보시면 Transmission & Distribution Charge 라고 나와 있는게 운송비 입니다. 
반드시 전체금액의 50%정도를 차지하고 있지요.) 
아마존에서 백불짜리 드레스를 구매할때 백불을 더 내야 한다면 정말 억울 하겠죠... 

2011년 CA Renewable Energy Act라는 법이 통과된 이후로 모든 에너지 회사는 
2020년까지 1/3의 전기를 Local Power에서 해결해야만 하는 상황이 되었고 태양열, Solar에너지의 
홍보와 해텍이 지난 5년간 많이 늘어 났습니다. 

그렇게 많은 노력 가운데서도 2017년 현재 아직도 많은 사람들에게는 Solar Panel 설치에 대한 
부담또는 관리 유지에대한 불확신 때문에 목표를 달성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가장 깨끗하고 저렴한 태양광 에너지의 안정성과 헤택이 충분이 증명되어 수 많은 투자가들이 
아직도 이 분야에 막대한 자금을 풀어 놓고 있습니다. 

그 덕분에 이제 소개 해드리려고 하는 너무나 놀라운 프로그램이 대부분 모든 가정에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저희 회사를 통해서 무료로 저희 투자가들이 소유한 태양광 발전판을 설치하고 거기서 생성되는 
깨끗한 전기를 기존의 전기세 보다 훨씬 저렴한 금액으로 사용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1. 단 1불도 Purchase가 필요 없습니다. 

2. 관리 및 보수에 대한 염려가 전혀 필요 없습니다. 

3. 대부분 절반에서 또는 그 이상도 절약을 하실 수 있습니다. 

4. Purchase 나 Lease가 아니여서 크레딧에 반영이 되지 않습니다. 

5. 회사가 소유를 하는 것이여서 Property Tax 나 보험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 

정말 걱정해야 하는 사실은 전기세는 매년 7~10%가 항상 오르고 있지만, 
이렇게 새로운 전기세 절약할 수 있는 프로그램에 가입하시면, 
매년 2.9% 이상 인상 될 수 없다는 겁니다. 

하루속히 가입하셔서, 더 낮은 Rate으로 고정시키세요!! 

최근에 코스코에 같은 프로그램을 홍보하는 걸 봤는데 
18.9센트에서 시작 하더군요, 그건 절대 큰 세이빙이 되지 않습니다. 

저희는 아웃 소싱에 의한 모든 거품을 줄여서 15.9세트에서 시작하고 
CARE같은 디스카운트 프로그램 받는 분들도 도와 드릴 수 있습니다. 
그리고 캘리포니아에서 Commercial 도 문제 없이 도와 드립니다. 

지금 바로 626-600-8783 (TRUE) 로 전화 또는 문자 주시거나 
TrueBillSavings@gmail.com으로 문의 하세요.  

 

글쓴이에게 쪽지보내기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