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샌디에고 에스디사람

비지니스 코너

Journey at Pechanga, 제 11회 코어 프로앰 4월 2, 3일 개최

운영자 1 427 0 0

Pechanga 리조트 & 카지노가 오는 4월 2일과 3일, Journey at Pechanga에서 제 11회 코어 프로-앰 (KORE PRO-AM) 골프 대회를 개최한다. Pechanga는 올해로 5해째 공식 협찬사로서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대회가 열리는 Journey at Pechanga는 Pechanga 리조트 & 카지노의 프리미엄 골프 코스로, 아시안 골퍼들에게 훌륭한 골프 코스로 이미 잘 알려져왔다. 매년 큰 관심이 쏟아지는 프로-앰에는 올해도 총 24 명의 재능 있는 LPGA 골퍼들이 초청돼, 티 스폰서들과 함께 실력을 겨룰 예정이다.

 

대회 전날 밤엔 스폰서들이 자신이 함께 경기를 할 LPGA 프로 골퍼들을 만나게 되는 페어링 파티가 리조트의 이글스 네스트(Eagle's Nest)에서 열린다. 페어링 파티에서 선수들은 고급 뷔페 요리와 프리미엄 음료, 라이브 공연을 즐기며 편안한 분위기에서 LPGA 프로 파트너들과 친목을 다지고 다음날 경기 전략을 짜게 된다.

 

토너먼트는 월요일 오전 팬미팅과 간단한 미니 게임 후 11시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18홀 스크램블 토너먼트 형식인 이번 경기는 전 팀이 동시에 티오프를 한다.

 

 

제 11회 코어 프로앰 대회에는 최 운정 (Chella Choi), 비키 허스트 (Vicky Hurst), 박 희영 (Hee Young Park), 신 지은 (Jenny Shin) 등 쟁쟁한 LPGA 프로 골퍼들이 대거 참여한다.  2015년 마라톤 클래식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최 운정은 2016년 LPGA 투어에서 9위를 차지하며 해당 시즌 다섯 번째 톱10 성적을 냈다. 미녀골퍼로 유명한 박 희영은 누적 상금이 5백만 달러에 이르는 승부사로, 2013년 매뉴라이프 클래식의 우승자이다. 신 지은은 9살부터 골프를 시작해 현재 롤렉스 랭킹 38위의 실력을 자랑한다. 2016년에는 데뷔 5년 만에 통산 첫 LPGA 우승컵 (볼런티어 오브 아메리카 텍사스 슛아웃)을 거머쥐었다. 2011 솔하임 컵의 우승자 비키 허스트는 2016년 캄비아 포틀랜드 클래식을 통해 한 번의 톱 10을 기록했다. 암벽 등반, 제트스키, 당구 등 다양한 활동적인 취미를 지녔다.

 

이 외에도 유수한 LPGA 스타 선수들이 참여한다: 시민 펭 (Simin Feng), 제니퍼 하 (Jennifer Ha), 티파니 조 (Tiffany Joh), 메간 강 (Megan Khang), 민디 김 (Mindy Kim), 이미향 (Mi Hyang Lee), 정 카렌 (Karen Chung), 레베카 리-벤덤 (Rebecca Lee-Bentham), 린 시위 (Xi Yu Lin), 켈리 손 (Kelly Shon), 크리스틴 송 (Christine Song), 사라 제인 스미스 (Sarah Jane Smith), 켈리 탠 (Kelly Tan), 에밀리 튜버트 (Emily Tubert), 아야코 우에하라 (Ayako Uehara), 징 옌 (Jing Yan), 줄리 양 (Julie Yang), 데미 루나스 (Demi Runas), 애니 파크 (Annie Park), 리 로페즈 (Lee Lopez).  총 24 명의 정예 프로 골퍼들은 도전정신과 집중력을 자극하는 골프 코스에서 많은 팬들 및 골프 파트너들과 함께 실력을 겨룰 예정이다. 

 

대회를 통해 티 스폰서들은 이들 선수들과 개인적으로도 한층 가까워질 뿐 아니라 스타 선수들과 함께 클럽을 스윙하며 게임을 할 수 있는 영광도 누리게 된다. 토너먼트가 끝난 뒤 오후 4시부터 열리는 시상식 및 만찬에서는 유명인사들과 기업인들, 프로 골퍼들과 함께 네트워킹을 하는 훌륭한 기회도 제공한다.

 

Journey at Pechanga 소개

Pechanga 리조트 & 카지노의 고급 편의 시설 중 하나인 Journey at Pechanga 챔피언십 골프 코스는 캘리포니아 내 최고의 대중 골프장으로 꾸준히 평가 받아왔다. 골프장에 바로 인접해있는 리조트에서 럭셔리한 숙박을 하며 즐기는 라운딩은 골퍼들의 경험과 만족도를 한층 높여준다.

 

호텔 투숙객들은 티 타임을 잡지 않았다 하더라도 골프 코스의 수상 경력에 빛나는 연습 시설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골프 코스의 클럽하우스는 널찍한 남녀 탈의실과 대형 프로샵, 그리고 아침, 점심, 저녁 에피타이저와 칵테일을 서빙하는 Journey’s End 레스토랑을 갖추고 있다.

 

Pechanga 리조트 & 카지노와 함께, 페창가 인디안 보호구역 내 테메큘라 밸리에서 남가주 와인 컨트리의 가장 멋진 전경을 볼 수 있는 산자락에 자리한 Journey & Pechanga는 바위들이 줄지어 흩어진 산을 따라 펼쳐져 있다. Journey at Pechanga는 전장 7,219야드에 파72의 18홀 골프 코스다. 난이도가 높은 만큼 큰 만족을 선사하는 이 골프코스는, 협곡과 깊은 골짜기, 탁 트인 페어웨이와 175 피트 깊이의 티샷까지, 다양한 종류의 지형을 고루 선사한다.

골프장에서 조금만 걸으면 맞은편에는 여행객들이 고급 카지노에서 기대할 만한 모든 럭셔리 시설을 갖춘 가주 최대의 리조트/카지노가 자리하고 있다. 14년간이나 AAA 로부터 다이아몬드 4개 평가를 받고 있는 리조트는 최근 대규모 리모델링을 통해 호텔 로비와 4개의 레스토랑, 자쿠지가 달린 스위트룸과 VIP 라운지를 새롭게 단장했다. 리조트는 517개의 객실과 스위트룸, 풀서비스 스파와 살론, 수영장과 카바나, 최고 수준의 엔터테인먼트와 20만 스퀘어피트가 넘는 규모의 연회 및 회의 공간, 11개의 레스토랑을 제공한다. 여기에 무료 와이파이, 무료 컨시어지 및 발레 파킹, 24시간 룸서비스와 같은 추가 서비스를 리조트피 없이 제공한다. 리조트는 또한 모든 대관 이벤트를 돕는 전담 세일즈, 캐더링, 연회 팀을 보유하고 있다. Pechanga는 곧 리조트 편의시설을 더 확장한다. 생태 친화적인 친환경 천장을 갖춘 7만 스퀘어피트의 이벤트 센터와, 568개의 추가 객실 및 스위트 호텔 윙, 리조트 스타일의 수영장 단지와 2층 규모의 럭셔리 스파, 그리고 두 개의 새로운 레스토랑이 추가될 예정이다.

 

더 자세한 내용을 확인하거나 Pechanga 리조트 & 카지노 예약을 원하면 www.Pechanga.com을 방문하거나 (877) 711-2946번으로 전화하면 된다. Pechanga 리조트 & 카지노는 캘리포니아 주 테메큘라 내, 주간 고속도로 I-5에서 몇 분 거리, 샌디에고와 온타리오 국제 공항에서 1시간 이내 거리, 그리고 로스앤젤레스와 오렌지 카운티에서 각각 1시간 및 1시간 반 이내 거리에 위치해있다. 연 평균 267일이 화창한 테메큘라와 Journey at Pechanga는 1년 내내 모든 골퍼들이 꿈꾸는 환상의 휴식을 제공한다.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 소개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 (Pechanga Resort & Casino)는 미국 최고, 최대 규모의 리조트/카지노 중 하나입니다. USA 투데이가 선정한 미국 최고의 카지노이자, 2002년부터 내내 AAA로부터 다이아몬드 네 개 평가를 받고 있는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는 머무시는 기간에 관계 없이 고객들께 그 어디서도 찾을 수 없는 휴가를 선사합니다. 3,000개 이상의 인기 슬롯머신과 테이블게임, 세계적인 수준의 엔터테인먼트, 517개의 객실, 레스토랑, 스파, Journey at Pechanga를 통해 챔피언십 골프를 제공하는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는 고객과 커뮤니티의 니즈에 부응할 뿐만 아니라 그 이상을 제공해 드리는 명소중의 명소입니다.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는 Pechanga Band of Luiseño Indians에 의해 소유 및 운영되고 있습니다.  자세한 정보는 전화 문의 (1-877-711-2946) 또는 웹사이트 (www.Pechanga.com) 방문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페창가 카지노 & 리조트의 페이스북 페이지나 트위터 (@PechangaCasino)를 팔로우 해주시기 바랍니다.바랍니다.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는 24시간 운영되며, 21세 이상 성인만 입장하실 수 있습니다. 

1 Comments
-yeol Kenny Lee 04.04 09:21  
아쉽네요..
제목